메인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기도요청 게시판

재활용도 할 수 없는 쓰레기/강혜선 작성일 2019.05.17
작성자 물빛강물

나하고 관계없는 일은 전부 내 몸에 쓰레기 입니다.

내가 꼭 필요해서 하는 일은 쓸 수 있는 것이고  내가 필요치 않는 일에 신경 쓰고

남의 일에 감 놔라 대추 놔라 이렇게 하는 말들은 전부 쓰레기 입니다.

아들. 딸. 사위. 며느리. 좋은 직장, 잘 산다는 자랑과 내가 아는 사람 중에

내 누구가 잘 살고, 내 누구가 뭐하고 하면서 내 주변에 인물얘기하고

상대에게 과시하고 대리만족을 느끼려고 하는 것 이것도 전부 쓸모없는

쓰레기입니다.

 왜 ?

내가 사용할 수 없는 것은 전부 재할용도 할 수 없는 쓰레기 입니다.

내가 아무리 아는 것이 많아도 누가 나를 필요로 하는 사람이 없으면

쓰레기입니다. 내 자신이 누구로부터 이용해 줄 사람이 없으면 나는

무용지물입니다. 내가 아들 딸 열을 길렀어도 지금 내가 아무것도 할 수없이

밥만 축내고 아들 딸 사위 며느리가 주는 돈으로 먹고 산다면 아무리

내 엄마라도 내 아버지라도 소용없습니다.

 

부모입장도 아들딸이 성인이 되었어도 놀면서 부모의 피를 빨아 먹고 산다면

아무 소용없는 쓰레기라고 봅니다. 그리고 남에게 기대고, 부모, 이형제,

저 형제, 기대어 뜯어 갈려고 하는 영물은 다 쓰레기입니다.

그 중에 재할용 할 수 있는 영물도 있겠죠. 한번 크게 찍히면 그 몸이

다시 새로 돋아나기가 너무 어렵고 힘듭니다. 누가 오랫동안 봐주고

기다려주고 찍힌 자리를 치유해줄 수 있는 사람이 없습니다.

왜 내가 살아가기 위해 활동을 해야 나도 살아가니까,

 

지금 빈둥빈둥 빈대나 죽이고 놀고 하는 사람. 정말 재기하기가 힘듭니다.

왜 주변이 전부 미워하고, 저주하고, 꼴 보기 싫어하고, 올까 겁을 내고,

옆. 주변에 나쁜 얘기해서 발을 들여 놓지 못하게 하니까, 갈 곳이 없어지고

아무리 나의 엄마 아버지라 해도 오랫동안 생활비 주고 해야 한다면,

내부모도 꼴 보기 싫어지고 겉으로 말은 못하고 속으로 빨리 죽었으면 하는

심정을 갖고 빨리 죽어라고 부적까지 쓰야 할 만큼 치욕적이 됩니다.

 

아무리 내가 살아온 공로가 많고 큰 벼슬을 했다고 해도 현재 옆에 있는

당사자와 상관이 없고, 당사자 간에도 서로 피해를 주지 않아야 그 사람과

오래 유지하고 지속적으로 살아가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옛날에 직장을 수십 년 다니고 자녀 키운다고 아무리 희생해도 지금 놀면서

먹는다면 사형감입니다. 노부모님으로 부터 오는 가정싸움이 얼마나 많은지

노부모님 생활비 때문에 형제끼리 싸우고, 친정부모, 시집부모 생활비

때문에 부부끼리 싸우고 지금까지 인류가 잘라내지 못하고 있는

제일 큰 문제가 남자 여자 결혼하고 싸우기 시작하는 이유가 시집문제

친정문제로 바늘 끝만도 안 되는 문제가 발생하기 시작해서 시집친정을

오가면서 보일까 말까한 이물질이 발생하기 시작하여 자꾸만 커져갑니다.

 

여자는 시집가면 친정부모 생활비가 드리기 어렵고 시집 부모님께는

의무적으로라도 드리고 합니다. 이 시작이 잘못되어 맞지 않는 저울을 달며

살려고 하니까 매일같이 이물질이 크게 나타납니다. 그러면 더 이상 그 더러운

물을 청소하기가 힘이 들어집니다. 그러면 이제 네하고 더러워 못 살겠다

하면서 큰소리가 나기시작하고 쪼개지고 갈라지는 소리가 온 동네에 나기

시작합니다.

이렇게 살아온 인류는 내 집에서 잘못된 사상이 이웃과 타동네와 타국과 싸우고

전쟁을 전 세계로 이어져 나간 것입니다.

지금 우리가 시집 장가가면 친정 시집 일절 생각하지 말고 친정은 친정

가족끼리 생일. 명절. 기념일 챙기고, 시집은 시집 가족끼리 생일. 명절. 기념일

챙기고, 해야만, 남여 신혼부부가 양쪽 집으로 부터 아픈가지를 잘라 두

가지가 하나로 접이 붙혀 질려면 아무도 건드리지 말고 찝적 거리지도 말고,

흔들지도 말고, 요구도 하지 말고, 바라지도 말고, 모든 격식을 버리고 아프고

쓰린 두 가지가 완전 접착이 될 때까지 아무도 요구하지 말아야 합니다.

그리고 방 한 칸에서 시작해도 절대 빚을 지고 시작 하지 말아야 합니다.

처음 시작부터 빚으로 시작하면 그 집이 남의 집이 됩니다. 친정돈, 시집돈 절대로

가져 오지 말아야 합니다.

가져오면 그것이 화가 되는 씨를 뿌리는 것입니다.

 

강혜선의<생명의 거름 불로초>책 중에서

이 책은 전세계인들에게 보내는 편지이며 부적입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댓글작성

전체댓글 (0)

프로그램 정보

소망의 기도
화요일, 목요일 11:00~11:50
제작 김정윤 / 진행 김정윤